황명선 논산시장, "더 늦기 전에 탈(脫) 플라스틱 사회로"...‘고고챌린지’ 동참

한상욱 / 기사승인 : 2021-01-20 18:46:25
+ 인쇄


플라스틱 줄이기 '고고첼린지'에 동참한 황명선 논산시장.

[논산=쿠키뉴스] 한상욱 기자 = 황명선 논산시장이 20일 ‘플라스틱 줄이기, 고!고! 챌린지’에 동참, “미래 세대를 위한 작은 노력으로  탈(脫)플라스틱 사회를 만들 수 있다”고 강조했다.

올해 환경부가 시작한 ‘고고 챌린지’는 1회용품과 플라스틱 사용을 근본적으로 줄이기 위한 생활 속 탈(脫)플라스틱 실천 캠페인으로, 플라스틱 사용량을 줄이기 위해 하지 말아야 할 일과 할 수 있는 행동을 약속하면 된다.

박정현 대덕구청장의 지목을 받은 황명선 논산시장은 “플라스틱은 생활에 편리하지만, 환경을 오염시키고, 우리의 생존마저 위협하고 있다. 조금 불편하더라도 플라스틱 줄이기에 동참하여 실천해야 한다”면서 ‘(배달음식 시킬 때 일회용 수저 거절하)고, (물티슈 대신 손수건 사용하)고’의 실천을 약속했다.

황명선 논산시장은 다음 릴레이 참여자로 김홍장 당진시장, 김미경 은평구청장, 문석진 서대문구청장을 지목했다.

swh1@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