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소현, 문화창고와 전속계약… 전지현과 한솥밥

인세현 / 기사승인 : 2021-01-18 11:51:47
- + 인쇄

▲사진=배우 김소현. 박태현 기자

[쿠키뉴스] 인세현 기자=배우 김소현이 문화창고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18일 김소현은 새 소속사인 문화창고를 통해 “새해를 시작하면서 좋은 소식을 알려드릴 수 있어 감사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 참여하는 작품들에서 더 발전된 모습을 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많은 기대와 응원 부탁드린다”라고 인사했다.

2021년 첫 소식으로 문화창고와 전속 계약 소식을 전한 김소현은 올해도 다양한 작품으로 시청자를 찾아간다. 다음달 처음 전파를 타는 KBS2 새 월화극 ‘달이 뜨는 강’에서 주인공 평강 역을 맡았고, 상반기에는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좋아하면 울리는’ 시즌2의 공개를 앞두고 있다. 

아역 배우로 활동을 시작한 김소현은 KBS2 ‘조선로코–녹두전’을 비롯해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좋아하면 울리는’ tvN ‘도깨비’ 등 다양한 작품에서 연기력을 인정받으며 활약 중이다.

문화창고는 배우 매니지먼트를 비롯해 전시 문화 사업, 드라마 제작 사업 등을 펼치는 회사다. 배우 전지현, 서지혜 등이 소속됐다.

inout@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