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교사 2명 '올해의 과학교사상' 수상

강종효 / 기사승인 : 2020-11-21 16:33:18
+ 인쇄

옥포초 강은주, 창원과학고 윤은경 교사

[창원=쿠키뉴스] 강종효 기자 = 경상남도교육청(교육감 박종훈)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최하고 한국과학창의재단이 주관한 '2020년 올해의 과학교사상'에 경남교육청 소속 교사 2명이 수상자로 선정됐다고 21일 밝혔다. 

영예의 수상자는 강은주(옥포초), 윤은경(창원과학고) 교사다. 

올해의 과학교사상은 과학교육 활성화와 과학문화 확산 등에 공헌한 교사들을 발굴해 한국과학창의재단이 지난 2003년부터 매년 40여 명의 수상자를 선정하고 있다. 


옥포초 강은주 교사는 2013년 융합인재교육(STEAM)교사연구회를 시작으로 STEAM 선도학교와 메이커(Maker)동아리 운영 등을 통해 창의융합형 인재 양성과 학생참여형 과학 수업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과학 관련 대회 학생 지도로 다수 입상 실적과 2013년부터 현재까지 영재교육에 기여하며 학술대회에 지속적으로 참여해 현장과 관련된 연구를 발표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창원과학고 윤은경 교사는 교실 수업개선을 통한 다양한 자료 개발 및 적용으로 학생참여형 수업 운영과 나눔을 실천했다. 


학생의 진로와 수준을 고려한 배움이 즐거운 맞춤형 과학 활동을 지도하고, 과학교육전문가 활동으로 소통과 공감의 과학교육 확산 및 연구문화 정착에 기여했다.

수상자들은 "과학교사로서 작지만 해야 할 일을 오랫동안 묵묵히 열심히 해왔다는 자부심을 가지고 앞으로도 학생들이 과학을 즐기고 나눌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말했다. 

'교사의 노벨상'으로 불리는 올해의 과학교사상 수상자에게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상장과 상금 500만원이 주어지며, 수상자 소속학교에도 200만원의 지원금이 주어진다. 

k123@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