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연구원, 의료용 전기제품 표준화 관련 온라인 워크샵 개최

강종효 / 기사승인 : 2020-10-30 19:10:18
+ 인쇄


[창원=쿠키뉴스] 강종효 기자 = 한국전기연구원(KERI, 원장 최규하)이 11월 2일 오후 2시부터 6시까지, ‘2020년 의료용 전기제품분야(IEC TC62) 국내외 신규 표준화 현황 및 대응’ 워크숍을 개최한다. 

한국전기연구원, 한국원자력의학원, 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이 공동 주관하며, 코로나19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온택트 방식으로 개최된다.

‘의료용 전기기기분야 국가표준(KS) 제·개정 및 활성화 지원 사업’을 통해 진행되는 이번 워크샵은 의료기기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2020년 IEC TC 62(의료용 전기기기)’ 표준화 추진결과 및 주요 이슈사항을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주요 프로그램은 ▲IEC TC62A/ISO TC215/JWG7 표준화 진행 동향 보고(연세의료원 한태화 교수), ▲IEC 63077 GRP 표준의 이해(동국대학교 남기창 교수), ▲방사선 암치료기 표준화 검토(국립암센터 신동호 박사) ▲로봇 의료기기 국제표준화 동향 및 대응(동의대 문인혁 교수) ▲의료용 전기제품분야 용어집 개발 및 소개(한국전기연구원 신기영 박사) 등으로 구성된다.

전기연구원 신기영 박사는 "코로나 19라는 글로벌 위기 속에서 대한민국을 빛낸 ‘K-방역’ 및 ‘K-의료’가 더욱 발전하기 위해서는 ‘K-표준’의 뒷받침이 반드시 필요하다"며 "이번 워크숍을 통해 의료용 전기제품 표준과 관련한 많은 정보를 얻을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식품의약품안전처는 2018년부터 의료용 전기제품분야의 국가표준개발 및 국제표준화 활동을 효과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한국전기연구원을 대표 협력기관으로 지정했고, 한국원자력의학원과 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을 표준개발 협력기관으로 지정한 바 있다. 

k123@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