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시, 31일까지 핼러윈데이 유흥시설 특별점검

윤형기 / 기사승인 : 2020-10-30 14:28:14
+ 인쇄

무관용(원스트라이크 아웃제) 처벌

▲자료사진. 쿠키뉴스 DB

[의정부=쿠키뉴스 윤형기 기자] 경기도 의정부시는 핼러윈데이를 대비해 클럽 등 유흥시설 이용증가가 예상됨에 따라 오는 31일까지 핼러윈데이 대비 특별 합동점검을 실시한다고 30일 밝혔다.

시는 시 보건소 위생과, 경찰 그리고 도(道) 보건건강국으로 구성된 합동점검반을 편성해 클럽 등 젊은이들이 많이 방문하는 업소를 대상으로 고위험시설, 일반음식점의 핵심 방역수칙 준수여부 등을 점검할 예정이다.

고위험시설(유흥·단란주점, 헌팅포차, 감성주점) 주요 핵심 방역수칙으로는 이용인원 제한(허가·신고 면적 4㎡당 1명), 출입자 명부관리, 출입자 증상확인 등이 있으며, 일반음식점(신고면적 150㎡이상) 주요 핵심 방역수칙으로는 출입자 명부관리, 매장 내 테이블 간 최소 1m 간격 유지, 영업 전후 최소 2회 이상 시설 소독 및 환기 실시 등이 있다.

이종원 보건소장은 "제2의 이태원 클럽사태가 일어나지 않기 위해 핼러윈데이 이벤트 행사를 자제해 주시기 바라며, 영업 시 반드시 핵심 방역수칙을 준수해야 하며 위반 업소는 무관용(원스트라이크 아웃제)으로 집합금지 및 과태료가 부과될 수 있다"고 말했다.

moolgam@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