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교육청, 추석 맞아 소년소녀가정에 상품권 전달

최문갑 / 기사승인 : 2020-09-28 00:56:32
+ 인쇄

▲대전시교육청사 전경.

[대전=쿠키뉴스] 최문갑 기자 = 대전광역시교육청(교육감 설동호)은 추석을 맞아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학업에 정진할 수 있도록 소년소녀가정 학생에게 24일 온누리 상품권을 전달하였다.

소년소녀가정 지원은 대전시교육청에서 해마다 시행해오고 있는 사업으로, 올해 하반기 지원인원은 총 134명(초 53명, 중 19명, 고 62명)이다. 1인당 12만원씩 총 1,608만원의 온누리 상품권을 지원하였다. 

대전교육청은 상반기에도 가정의 달을 맞아 소년소녀가정 학생 120명에게 1,560만원의 온누리 상품권을 전달한 바 있다. 

설동호 대전광역시교육감은 “소년소녀가정 학생이 용기와 희망을 가지고 꿋꿋하게 학업과 가정생활에 충실하여 줄 것”을 당부하고, “우리 모두 학생들에게 따뜻한 사랑을 실천하는 온정의 분위기가 조성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mgc1@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