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세명기독병원 입원환자 1명 코로나19 확진...8층 코호트 격리

성민규 / 기사승인 : 2020-09-19 18:36:39
+ 인쇄

전 직원 대상 검사, 입원환자 격리 등 후속 조치...누적 확진자 71명으로 늘어

▲ 포항 세명기독병원 전경. 병원 제공

[포항=쿠키뉴스] 성민규 기자 = 경북 포항 세명기독병원에 입원중인 환자 1명이 19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포항시는 이날 긴급 대책회의를 열어 병원 8층을 코호트 격리하고 전 직원 1612명을 대상으로 검사를 실시할 계획이다.

71번째 확진자인 A씨는 지난 16일 숨진 66번 확진자와 같은 병실을 사용한 것으로 확인됐다.

병원 측은 A씨가 확진 판정을 받자 음압격리병상으로 격리 조치했다.

또 A씨와 접촉한 환자, 66번 확진자와 같은 병실에 입원한 환자 등도 격리했다.

시 관계자는 "병원 내 전파 사례인 점을 감안해 심층 역학조사를 진행중"이라며 "환자와 보호자 외에는 병원 출입을 자제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66번 확진자와 접촉한 의사, 환자 등 180명은 검사 결과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smg511@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