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남공고, 2020 스마트공장 거점학교 선정

신영삼 / 기사승인 : 2020-09-18 14:17:12
+ 인쇄

목포공고‧나주공고‧순천전자고‧순천공고와 신산업분야 혁신기술 교육 협력


▲ 해남공업고등학교가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추진하는 ‘2020년 스마트공장 거점학교‘ 사업에 선정됐다. 이 사업은 1차로 1억760만 원을 시작으로 3년간 지원된다.[사진=해남공업고등학교]
[해남=쿠키뉴스] 신영삼 기자 =해남공업고등학교가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추진하는 ‘2020년 스마트공장 거점학교‘ 사업에 선정됐다. 이 사업은 1차로 1억760만 원을 시작으로 3년간 지원된다.

거점학교로 지정된 해남공고를 중심으로 목포공고, 나주공고, 순천전자고, 순천공고 등 5개의 학교가 전남 전 지역의 스마트공장 인식 향상과 신(新)산업분야의 혁신기술 교육을 위해 협력한다.

교육 프로그램으로는 목공용 CNC 라우터를 활용한 CAD프로그램 접목 모듈화 교육, CNC 공작기계와 3D프린터 운용, PLC 생산자동화 실습, 스마트항공드론교육 등 신(新)산업분야의 직무역량을 향상시키기 위해 체계적인 실습교육을 진행할 계획이다.

이에 따라 건축과, 기계과, 전기과, 전자과, 화공과 등 5개 과는 ’2022년까지 스마트팩토리 3만 개 구축‧지원, 스마트제조혁신 전문 인력 10만 명 육성‘을 목표로 하는 정부정책에 발맞춰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는 스마트공장 신(新)산업분야 기능 인재 육성에 나서게 된다.

특히 지역 스마트공장 업체들과 협력해 프로젝트를 수행하며 기업 현장에서 발생하는 문제 사항들을 해결하는 과정을 계획해 참여 학생들의 창의력과 문제해결 능력을 신장시키고 스마트공장 현장에 대한 이해도가 뛰어난 기술 인재를 육성할 예정이다.

이밖에도 화공과는 교육부 재구조화 사업에 선정돼 2021년과 2022년, 각각 2억5000만 원의 예산 지원을 받아 미래핵심역량을 갖춘 창의융합형인재 육성에 나서게 된다.

조영천 교장은 “스마트공장 신산업분야에서 요구되는 기술력과 인성을 함양한 창의적인 기능인 육성을 위해 해남공업고등학교가 스마트 거점학교로서 앞장설 것”이라며 “지속적으로 산업체의 기술 경쟁력을 높여주고 산업현장에서 절실히 필요로 하는 현장 적응력이 뛰어난 명품 인재를 양성해 해남공고의 경쟁력을 더욱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news032@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