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원 상습폭행' 이명희, 또 집행유예

박태현 / 기사승인 : 2020-07-14 14:45:00
- + 인쇄


[쿠키뉴스] 박태현 기자 =직원들을 상습적으로 폭행한 혐의로 징역 2년 6개월을 구형받은 故 한진그룹 조양호 회장의 부인 이명희 전 일우재단 이사장이 14일 오후 서울 서초동 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1심 선고 공판을 마친 뒤 법정을 나서고 있다.

법원은 이명희 전 이사장에게 징역 2년에 집행유예 3년, 80시간의 사회봉사를 명령했다.
pth@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