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임대차 3법, 7월 국회에서 처리 할 것”

정유진 / 기사승인 : 2020-07-10 16:36:29
- + 인쇄

▲더불어민주당 허윤정 대변인. 사진=쿠키뉴스 DB


[쿠키뉴스] 정유진 인턴 기자 = 더불어민주당이 임대차 3법 관련 법안을 가능한 7월 국회에서 처리하는 것이 목표라고 밝히며 부동산 관련 입법을 위한 미래통합당의 참여를 촉구했다.

더불어민주당 허윤정 대변인은 10일 국회 소통관에서 브리핑 후 기자들과 만나 “임대차 3법을 7월 국회에서 처리할 필요성과 당위성이 있다”고 말했다. 이어 허 대변인은 “부동산 종합대책과 관련 후속법안이 많이 있다”며 “입법논의를 빨리 시작하고 결실이 맺혀야 실효성 있는 부동산 대책 실현된다. 신속하게 처리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또 허 대변인은 “7월 국회에는 모든 (부동산 관련) 입법을 다 하기에 현실적으로 무리가 있을 수 있지만 이(부동산) 문제가 심각한 것을 야당이 동의한다면 속도를 낼 수 있다”며 미래통합당에 “국회 정상화 장에서 같이 지혜를 모으려는 노력이 필요하다”고 참여를 촉구했다. 

한편 정부도 10일 오전에 열린 정부의 추가 부동산 대책 발표에서 “임대사업자 제도가 부동산 투기 활용 등 주택시장의 안정을 저해한다”며 “(임대차 3법) 입법 완료 시에 정부로서 전월세 가격의 DB 구축, 분쟁조정위원회 기능 강화 등 후속조치를 취해나갈 것”이라 밝혔다. 

ujiniej@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