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박원순 시장, 전 비서에 성추행 관련 피소”

인세현 / 기사승인 : 2020-07-09 21:06:58
- + 인쇄

▲박원순 서울시장 / 사진=박태현 기자

[쿠키뉴스] 인세현 기자 =박원순 서울시장이 9일 연락두절로 실종 신고된 가운데, 박 시장이 성추행 피소를 당했다는 보도가 나왔다.

이날 MBC ‘뉴스데스크’는 “서울시청에 근무했던 박 시장의 전직 비서 A씨가 최근 박 시장에게 성추행을 당했다는 내용의 고소장을 경찰에 접수했다”고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A씨는 고소장에 성추행 피해 정황을 자세하게 기술했고, 수차례 성추행이 있었다고 주장했다.

경찰은 사안의 중대성을 감안해 지난 8일 경찰청장 등 경찰 수뇌부에 이 사안을 긴급 보고했다고 ‘뉴스데스크’는 전했다.

경찰은 정확한 사실 확인을 위해 A씨 측과 소환일정을 조율 중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보안 유지를 위해 자세한 내용은 밝히기 어렵다는 입장이다.

앞서 이날 오후 5시17분 박 시장이 연락두절 상태라는 신고가 경찰에 접수됐다. 박 시장의 딸이 “아버지가 유언 같은 말을 남기고 나갔는데 전화기가 꺼져 있다”고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인력을 투입해 박 시장의 소재를 파악 중이다.


inout@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