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교육청, 각급 학교 개학 23일까지 연기

권순명 / 기사승인 : 2020-03-02 16:48:09
+ 인쇄

[춘천=쿠키뉴스] 권순명 기자 = 강원도교육청(교육감 민병희)은 교육부 지침에 따라 각급 학교의 개학을 9일에서 23일까지 연기한다고 2일 밝혔다. 

도 교육청은 개학 연기에 따른 전체 휴업일수를 15일로 별도의 수업일수 감축 없이 연간 학사일정을 순연하고 방학일수를 조정하는 방법으로 법정 수업일수를 확보하게 된다.

도교육청은 3~5일까지 추가로 돌봄교실을 신청받아 긴급돌봄을 실시하며, 신청기간 이후에도 학부모의 요청 시 돌봄 신청을 할 수 있도록 했다.

돌봄교실 전담 인력과 참여 학생에게는 일괄적으로 마스크를 제공한다.

도교육청은 교육부나 지자체로부터 학교비축 마스크 제공 요청이 오면, 학교에 있는 것은 수거하지 않고 현재 예비비를 편성해 계약 생산 중인 마스크를 제공한 후 돌려받기로 했다.

한편 각급 학교는 문자메시지와 학교홈페이지 등을 활용, 새학기 배정학급과 담임교사를 발표한 후 담임교사와 학생 간 상시 소통 채널을 마련해 학생의 건강상태를 주기적으로 확인하고, 학습지원과 생활지도를 안내하도록 했다.

민병희 교육감은 "개학 연기는 코로나19 확산을 막는 방파제가 될 것"이라며 "안전한 일상으로 하루빨리 복귀할 수 있도록 학생, 학부모, 교직원의 협조와 예방수칙 실천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123k@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