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생충' 상 받고 돌아왔습니다

/ 기사승인 : 2020-02-12 05:53:23
- + 인쇄

[쿠키뉴스] 박효상 기자 = 영화 '기생충'의 제작진과 배우들이 12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사진 왼쪽부터 이선균과 최우식, 송강호, 곽신애, 박소담, 조여정, 박명훈, 장혜진. 

‘기생충’은 지난 9일 오후(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돌비극장에서 열린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작품상·감독상·각본상·국제장편영화상을 수상했다. 한국영화 최초의 수상이자 아시아 영화로 첫 작품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거뒀다.

tina@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