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한일전, 일본에 3-5 역전패…프리미어12 준우승

김미정 / 기사승인 : 2019-11-18 07:01:22
- + 인쇄

야구 한일전, 일본에 3-5 역전패…프리미어12 준우승

한국야구대표팀이 프리미어 12 대회에서 아쉽게 준우승에 머물렀다.

김경문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17일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2019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프리미어12 결승전에서 일본에 3-5로 졌다.

전날 슈퍼라운드 마지막 경기에서 난타전 끝에 일본에 8-10으로 패한 뒤 한국은 결승에선 정예 멤버로 이틀 연속 일본에 맞섰다.

대표팀은 1회 김하성의 두 점 홈런과 김현수의 솔로 홈런으로 기선을 제압했다.

하지만 2회 선발 양현종이 석 점 홈런을 맞으며 3대 4 역전을 허용했다. 대표팀은 일본 계투진을 공략하지 못해 3대 5로 졌다.

한국은 대회 2연패를 이루지는 못했지만, 내년 도쿄올림픽 출전권을 획득했다.

김미정 기자 skyfall@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