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신혜 “짝퉁 쓰지 마세요”…특허청 홍보대사 선정

/ 기사승인 : 2013-05-28 09:36:01
- + 인쇄



[쿠키 연예] 배우 박신혜가 특허청 홍보대사로 발탁됐다.



특허청은 28일 “합리적인 소비를 강조하고 정품 사용의 참여를 유도하는 ‘위조상품 구매근절 캠페인’을 알리기 위해 박신혜를 홍보대사로 발탁했다”고 밝혔다.

이어 “박신혜는 소비문화를 주도하는 20~30대의 젊은 연령층 사이에서 똑똑하고 건강한 이미지로 인기를 얻고 있어 홍보대사에 적합하다고 판단했다”고 선정 이유를 설명했다.

박신혜는 오는 29일 서울 이화여자대학교 앞 대현공원에서 열리는 ‘위조상품 구매근절 캠페인’ 행사에서 홍보대사 위촉식을 갖고 본격적으로 활동을 벌일 계획이다.

박신혜는 “지식재산의 중요성을 알리는 ‘위조상품 구매근절 캠페인’ 홍보대사로 활동하게 돼 책임감을 느낀다”며 “소비자를 대표하는 마음가짐으로 열심히 활동하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박신혜는 앞으로 ‘짝퉁OUT 정품OK'를 주제로 한 TV광고와 홍보영상 촬영과 프로모션 등의 활동을 통해 사회·경제적으로 피해가 심각한 위조상품의 위해성을 알리는데 적극 앞장선다.

한편, 특허청은 오는 29일 위조상품 구매근절 캠페인의 서울 공식행사를 시작으로 31일까지 3일간 전국 6개 광역시 시내 중심가 14곳에서 릴레이 캠페인을 전개할 예정이다.

국민일보 쿠키뉴스 한지윤 기자 poodel@kukimedia.co.kr

[인기 기사]

▶“뭐? 아이유와 은혁이 10월에 결혼해?”… 괴소문 확산

▶ 아이유 “결혼설 최초 유포자 법적 대응 할 것” 공식입장

▶ 섬에서 울리는 클래식의 대화…백건우의 섬마을 콘서트

▶ ‘은밀하게’ 김수현 바보연기, 류승룡 뒤이을까?

▶ 美블록버스터에 ‘힘’ 못쓰는 韓영화…반격 가능할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