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기, 하지원, 오지호, 송새벽, 3D 블록버스터 ‘7광구’ 캐스팅

/ 기사승인 : 2010-06-14 10:44:01
- + 인쇄


[쿠키 영화] 3D 제작으로 관심을 받고 있는 영화 <7광구>가 하지원, 안성기, 오지호, 이한위 , 박철민, 송새벽, 차예련 등 캐스팅을 확정하고 6월 16일 첫 촬영에 들어간다.

<7광구>는 망망대해 한가운데 떠 있는 석유 시추선 ‘이클립스호’에서 벌어지는 심해 괴생명체와 인간의 사투를 그린 영화로, 2009년 여름 천만 신화를 이룬 <해운대>의 JK필름이 제작을 맡고, 2007년 개봉해 725만명을 불러모은 <화려한 휴가>의 김지훈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이번 <7광구>에서는 배우 캐스팅이 우선 눈에 띈다. 작년 <해운대> <내사랑 내곁에>를 통해 가장 바쁜 한 해를 보낸 배우 하지원은 시추선 ‘이클립스호’의 해저 장비 매니저 ‘차해준’ 역을 맡았고, 드라마 ‘추노’를 통해 선 굵은 남성적 매력을 유감없이 발산한 오지호는 유질 분석관 ‘김동수’ 역을 맡았다. 그리고 국민 배우 안성기가 시추선의 베테랑 캡틴 ‘정만’ 역에 캐스팅되어 무게감을 더한다. 이 밖에 ‘이클립스호’의 시추 팀원들로는 의료 담당관 이한위, 시추 장비 매니저 박철민, 시추 장비 용접기사 송새벽, 해저 생태 연구원 차예련 등 연기파 명품 배우들이 포진하여 진용을 갖추었다.

3D로 제작되는 <7광구>는 지난 2여년 간 프리 프로덕션을 통해 CG와 3D 촬영, 괴생명체의 크리쳐 디자인 등을 준비해왔으며, 6월 16일 크랭크인 하여 내년 여름 관객을 찾아갈 예정이다.

국민일보 쿠키뉴스 유명준 기자 neocross@kukimed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