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강타 공개연애에 우주안 “내 걱정할 일 아냐”

강타 공개연애에 우주안 “내 걱정할 일 아냐”

이은호 기자입력 : 2020.02.05 09:17:19 | 수정 : 2020.02.05 09:46:13

사진=우주안 SNS

[쿠키뉴스] 이은호 기자 =그룹 H.O.T. 출신 가수 강타와 배우 정유미가 공개연애를 시작하자 강타의 옛 연인으로 알려진 레이싱 모델 출신 사업가 우주안이 “내가 걱정받을 일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우주안은 4일 SNS에 올린 글을 통해 이같이 밝히며 “근 몇 개월 동안 ‘망했다’라는 생각을 머릿속 가장 깊숙이 숨겨두고 그냥 움직였던 것 같다. 촬영에 다시 복귀할 때도 도망가고 싶은 심정이었는데, 배려해 주셔서 이젠 다시 즐기며 일할 수 있게 됐다”고 털어놨다.

그는 팬들이 있었기에 가능한 일들이었다면서 “팬분들의 응원과 후원, 따뜻한 말들이 없었더라면 저는 감사함에도 감사하지 못하는 멍청한 사람이 됐을 것 같다. 언제나 걱정 끼쳐드려서 정말 죄송하고 감사하다”고 거듭 강조했다.

다만 자신을 향한 걱정의 메시지에는 “이제 그만 보내주셔도 된다”고 덧붙였다.

우주안은 과거 강타와 교제했다가 이별한 뒤 지난해 8월 SNS를 통해 “최근에 다시 강타와 만남을 가졌다”고 밝혀 주목 받았다. 

이 과정에서 강타와 정유미의 열애설이 불거지고, 방송인 오정연이 양다리 의혹을 제기하면서 논란이 일기도 했다. 이후 우주안은 “강타와 저는 교제해오다 작년에 헤어졌고 최근에 다시 만나 서로를 알아 가는 중 저의 실수로 인해 어제 작년에 찍은 영상이 게재됐다”며 “많은 분의 심려를 끼치고 걱정을 드리게 됐다”고 사과했다.

wild37@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