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롯데 자이언츠, 연봉 계약 마쳐… 연봉 인상률 강로한 1등

롯데 자이언츠, 연봉 계약 마쳐… 연봉 인상률 강로한 1등

김양균 기자입력 : 2019.12.07 16:05:02 | 수정 : 2019.12.07 16:05:05

롯데 자이언츠가 2020시즌 연봉 재계약 대상자 60명과 연봉 계약을 완료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롯데는 10개 구단 중 가장 먼저 연봉 계약을 마쳤다. 

우선, 강로한(사진)이 가장 높은 연봉 인상률(82.8%)을 기록, 5300만원에 재계약했다. 또 신예 내야수 고승민은 40.7% 인상된 3800만원에 계약을 마쳤다. 

진명호는 71.2% 오른 1억2500만원에 계약, 드디어 억대 연봉 선수로 진입했다. 김건국은  80% 인상된 5400만원에 재계약했다. 서준원의 경우, 70.4%가 오른 4600만원에 도장을 찍었다.

김양균 기자 angel@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