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황희찬, 챔피언스리그 데뷔전서 1골 2도움

황희찬, 챔피언스리그 데뷔전서 1골 2도움

장재민 기자입력 : 2019.09.18 06:22:07 | 수정 : 2019.09.18 06:53:05

사진=AFP 연합뉴스

황희찬(23·잘츠부르크)이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본선 데뷔 무대에서 1골 2도움을 기록하며 활약을 펼쳤다.

황희찬은 18일(한국시간) 오스트리아 잘츠부르크의 잘츠부르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E조 1차전 헹크(벨기에)와 홈 경기에서 1골 2도움을 기록하며 잘츠부르크의 6대2 승리를 이끌었다.

이날 황희찬은 전반 34분 엘링 홀란드의 선제골을 어시스트하며 공격 포인트를 기록했다. 

이어 2분 만에 자신의 UEFA 챔피언스리그 본선 무대 데뷔전에서 첫 골을 넣었다. 황희찬은 즐라트코 유누조비치의 침투패스를 받아 골키퍼 1대1 상황에서 골문 구석으로 볼을 밀어넣었다.

이로써 황희찬은 손흥민에 이어 한국선수 역대 두 번째 어린 나이로 챔피언스리그 본선 무대에서 골을 터트린 선수가 됐다.

황희찬의 활약은 이어졌다. 전반 45분 다시 한 번 홀란드의 골을 도와 1도움을 추가해 전반에만 3개의 공격포인트(1골 2도움)를 작성했다.

헹크를 상대로 전반을 5-1로 마친 잘츠부르크는 후반 7분 알리 음바와나 사마타에게 실점했으나 후반 21분 안드레아스 울머의 골로 6대2 승리를 거뒀다.

장재민 기자 doncici@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