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문정인 특보, '주미대사직' 고사

전미옥 기자입력 : 2019.08.08 19:34:10 | 수정 : 2019.08.08 19:34:19

문정인 대통령통일외교안보특보가 주미 한국대사직을 고사했다.

8일 한겨레 보도에 따르면, 문 특보는 최근 개인적인 사유로 청와대에 주미대사직을 사양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청와대는 문 특보를 차기 주미대사로 낙점하고 검증작업을 벌여왔다. 문 대통령은 당초 9일 개각과 함께 문 특보를 주미대사로 임명할 예정이었다. 당분간 조윤제 주미대사가 직을 유지할 전망이다.

자유한국당을 비롯한 여당은 조국 전 청와대 민정수석, 주미대사에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특보가 유력하게 거론되는 데에 비판을 쏟아내왔다. '회전문 인사', '부적격 인사'라는 지적이다. 

전미옥 기자 romeok@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