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주시은 아나운서 “이직? SBS에 뼈 묻을 것”

주시은 아나운서 “이직? SBS에 뼈 묻을 것”

인세현 기자입력 : 2019.08.07 09:19:16 | 수정 : 2019.08.07 09:36:56

사진=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

주시은 SBS 아나운서가 이직을 생각해 본 적이 없다고 말했다.

7일 오전 방송한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이하 ‘철피엠’)에 주시은 아나운서가 게스트로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직장인 탐구생활 코너에는 휴가 기간 중 이직을 준비하는 직장인에 관한 사연이 등장했다. 김영철은 주시운 아나운서에게 “이직 생각이 있느냐”고 질문했다. 이에 주 아나운서는 “이직을 생각한 적 없다”며 “SBS에 뼈를 묻겠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영철이 “프리랜서 선언도 할 생각 없느냐”고 묻자, 주 아나운서는 “그런 일은 없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인세현 기자 inout@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