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강정호, 삼진만 2개… 타율 0.145

강정호, 삼진만 2개… 타율 0.145

문대찬 기자입력 : 2019.06.24 09:36:03 | 수정 : 2019.06.24 09:36:08

사진=AP 연합뉴스

강정호(피츠버그 파이어리츠)가 부진을 떨쳐내지 못하는 모양새다. 

강정호는 24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피츠버그 PNC파크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 홈경기에서 6번 타자 유격수로 선발 출전해 2타수 2삼진을 기록한 뒤 6회 말 대타 콜린 모란과 교체됐다. 시즌 타율은 0.145까지 떨어졌다. 

강정호는 2회말 첫 타석에서 샌디에이고 선발 조이 루체시를 상대로 4구 만에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다. 2-3으로 뒤진 4회 1사 2루 기회에서도 8구 접전 끝에 헛스윙 삼진처리 됐다.

한편 피츠버그는 연장 접전 끝에 11-10 역전승을 거뒀다.

문대찬 기자 mdc0504@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