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롤챔스] 아프리카 ‘기인’ 김기인 “색다른 픽? '파이크' 재미있을 듯”

문창완 기자입력 : 2019.06.10 00:08:59 | 수정 : 2019.06.10 09:44:54

9일 ‘2019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LCK) 서머’ 10경기에서 ‘디펜딩 챔피언’ SKT T1을 잡고 시즌 첫 승을 달성한 아프리카 프릭스 ‘기인’ 김기인은 “이번 시즌 초반 대진에 강팀이 많은데 SKT를 상대로 2-1로 이겨서 참 다행이다”라며 안도했다. 

승리 후 정노철 감독 대행이 눈물을 흘리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대한 소감을 묻자 “우시는 모습 보고 더욱 많이 이겨 드려야겠다고 마음먹었다”고 말했다. 

이날 탑 라인에서 ‘칸’ 김동하와 맞붙으며 좋은 모습을 보였는데 “처음 아프리카에 온 후 칸을 만나면 워낙 잘하는 선수라 긴장을 많이 했는데 경험을 쌓다 보니까 긴장이 좀 풀리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날 3세트 모두 기용한 ‘아트록스’에 대해서는 “예전에는 싫었는데 쓰다 보니 손에 잘 맞게 됐다. 하지만 오늘 교전에서 스킬 샷이 잘 적중하지 않아 만족스럽지는 않았다”며 아쉬움을 보였다. 

‘드레드’ 이진혁이 이날 많이 활약하면서 MVP를 받았다. 이에 대해 “드레드가 스프링 시즌에서 자기의 플레이에 집중했다면 지금은 팀의 콜을 믿고 따라와 준다”고 말했다. 

현재 난전이 잦은 메타로 바뀌면서 다양한 챔피언들이 탑에 기용된다. 이에 대해 그는 “남들이 연습하는 챔피언들을 기본적으로 다 연습하고 있다. 이들부터 숙달이 되면 색다른 챔피언도 도전할 수 있을 것 같다. 개인적으로 ‘파이크’가 재미있어 보인다”고 밝혔다. 

다음 예정된 경기에 대해서는 “한화생명의 지난 경기를 살펴보니까 ‘르블랑’ 등 피지컬적인 부분이 많이 성장했다. 하지만 피지컬 요소로 싸우면 우리가 더 유리하지 않을까 생각한다”며 웃었다.

마지막으로 “우리가 그리핀을 상대한 이후 기대를 많이 받았다. 그 기대에 부응해서 SKT를 잡은 것 같아 기분이 너무 좋다. 다가올 한화생명전도 준비 잘해서 꼭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겠다”며 인터뷰를 마쳤다.  

롤파크ㅣ문창완 기자 lunacyk@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