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U-20 한국, 4강 상대는 에콰도르… 결승도 보인다

U-20 한국, 4강 상대는 에콰도르… 결승도 보인다

문대찬 기자입력 : 2019.06.09 06:42:00 | 수정 : 2019.06.09 06:43:04

사진=연합뉴스

4강 신화를 쓴 20세 이하(U-20) 대표팀이 결승 티켓을 놓고 에콰도르와 맞붙는다.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U-20 대표팀은 9일(한국시간) 폴란드 비엘스코-비아와 경기장에서 열린 ‘FIFA 20세 이하 월드컵 8강’에서 3-3 무승부 후 승부차기 끝에 3-2로 승리했다.

36년 만의 4강 진출에 성공한 한국은 12일 에콰도르와 맞붙는다. 

에콰도르는 9일 미국과의 8강전에서 2-1로 승리했다.

이번 대회가 U-20 월드컵 네 번째 출전인 에콰도르는 사상 처음으로 4강까지 올랐다. 

에콰도르는 이번 월드컵 남미지역 예선을 1위로 통과했다. 남미축구연맹(CONMEBOL) 수다메리카노 U-20 2019에서 최초로 우승을 차지한 강팀이다.

이번 대회 조별리그 첫 경기에서 일본과 1-1로 비겼던 에콰도르는 이탈리아에 0-1로 졌으나 멕시코를 1-0으로 이기고 B조 3위로 16강에 올랐다. 

16강에선 우루과이, 8강에서 미국을 차례로 격파했다. 

한편 한국은 이번 대회 직전 가진 비공개 평가전에서 이강인의 결승골에 힘입어 에콰도르를 1-0으로 이긴 바 있다.

문대찬 기자 mdc0504@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