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추신수-하원미, 장남 중학교 졸업식 빛내

추신수-하원미, 장남 중학교 졸업식 빛내

문대찬 기자입력 : 2019.05.22 09:46:44 | 수정 : 2019.05.22 09:56:22

사진=하원미 인스타그램

추신수-하원미 부부가 장남 추무빈 군의 중학교 졸업식에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추신수의 아내 하원미 씨는 22일(한국시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졸업식 현장에서 찍은 다섯 식구의 모습과 함께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하 씨는 “무빈이 중학교 졸업식. 언제 이렇게 큰거야. 여긴 고등학교가 4년이라 중2 때 중학교 졸업식을 한다. 제일 신기한 건 졸업식이 오늘인데 기말고사가 다음 주라는 사실”이라고 말했다. 

이어 “졸업했다고 띵가띵가 못 놀아서 사실 엄마는 좋다만 그나저나 나도 볼수록 신기한 콩나물 크듯 진짜 쑥쑥 잘도 크는 우리 무빈이. 결코 작지 않은 아빠를 옆에서 꼬마로 만들어버리는 우리 아들”이라며 뿌듯해했다.

문대찬 기자 mdc0504@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