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열혈사이다' 이하늬 "김남길 옆 싫어… 얼굴 크기 비교돼"

'열혈사이다' 이하늬 "김남길 옆 싫어… 얼굴 크기 비교돼"

이은지 기자입력 : 2019.04.26 11:09:13 | 수정 : 2019.04.26 11:09:11

'열혈사이다' 이하늬가 김남길의 얼굴 크기 때문에 "옆에 있기 싫다"고 말했다.

지난 25일 방송된 SBS ‘열혈사제 특집-우리는 열혈 사이다’에는 ‘열혈사제’ 이명우 PD를 비롯해 출연 배우들이 드라마 비하인드를 나눴다.

이날 김남길은 “이하늬가 김형묵 형과 연기하는 걸 엄청나게 좋아했다”고 운을 뗐다. 이에 이하늬는 “형묵 오빠와는 연기 합이 정말 좋다. 그리고 무엇보다 형묵 오빠 옆에 있으면 무조건 얼굴이 작아 보인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이하늬는 김형묵과 달리 김남길 옆이 싫다고도 전했다. “얼굴도 작으면서 왜 자꾸 뒤로 가는지 모르겠다. 지금도 의자를 좀 당겨 앉길 바란다”는 것. 

‘열혈사제’는 다혈질 가톨릭 사제와 구담경찰서 대표 형사가 한 살인사건으로 만나 공조 수사에 들어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지난 20일 인기리에 종영했다.

이은지 기자 onbge@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