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쿠키영상] 공개된 ‘김학의 동영상’ 속 男, 무테안경에 한쪽 가르마! “동일인일 가능성 높아”…김학의 “명예훼손! 법적 조치하겠다”

‘김학의 동영상’ 속 男에 “동일인일 가능성 높아"

김민희 기자입력 : 2019.04.12 16:47:23 | 수정 : 2019.04.12 16:47:20

YTN

 ‘별장 성접대‧성폭력 의혹 사건’의 
김학의(63‧사법연수원 14기) 전 법무부 차관의 모습이 담긴
일명 ‘김학의 동영상’이 공개됐습니다.

YTN은 오늘(12일)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의 성범죄 및 뇌물수수 의혹 사건의 발단이 된
‘김학의 동영상’의 고화질 원본 영상 일부를 공개했는데요.


2013년 5월 경찰이 확보했다는 영상입니다.

여성을 껴안은 채 노래를 부르고 있는 영상 속 남성은
무테안경을 끼고 있는데요.

이에 대해 YTN은 김학의 전 차관이 성관계를 시도하는 영상이며,
파일기록에 따르면 2012년 10월 8일 제작된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이 영상을 본 황민구 법영상분석연구소장은 YTN에
“무테안경을 쓰고 있는 특징이 있고
헤어스타일도 한쪽 가르마를 타고 있다.
귀가 좀 독특하게 생긴 편이다. 크고 귓불이 돌출된 형태.
사진만 비교해 봤을 때 (김 전 차관과) 동일인일 가능성이 매우 높다”고 말했습니다.


tu****
영상을 공개하라! 판단은 국민이 한다.

po****
자세히 보니 상체 탈의했구만. 오히려 모자이크로 옷 입은 것처럼 가려줬네

ye****
다 늙어서 더럽게끔.. 자식들 보기 부끄럽지 않은지..

se****
부인이 젤 불쌍하다

ns****
겁나 쪽 팔린가 보네.. 자꾸 고소한다고 하네..


김 전 차관은 변호인을 통해 기자들에게 보낸 입장문에서
해당 보도에 대해
“심각한 명예훼손”이라며 “즉시 법적 조치를 취하겠다”고 반발했는데요.

김 전 차관은 “(YTN은) 원본이 아닌 CD 형태의 영상을 원본이라고 보도했다.
해당 영상의 원본과의 동일성이 증명되지도 않았다”며
“이미 국과수에서 영상의 인물을 단정하기 어렵다고 판단했음에도
김 전 차관이라 단정한 점 등에 대해 깊은 유감”이라고 덧붙였습니다. 김민희 콘텐츠에디터


※ 포털에서 영상이 보이지 않는 경우 쿠키영상(goo.gl/xoa728)에서 시청하시기 바랍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