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쿠키영상] ‘극단원 상습 성추행’ 이윤택 항소심서 형량 1년 늘어, 징역 7년…“김기덕 조재현은?”

'성추행' 이윤택, 2심서 형량 1년 늘어 징역 7년

원미연 기자입력 : 2019.04.09 17:16:45 | 수정 : 2019.04.09 17:18:00

MBC


극단 단원들을 상습 성추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이윤택(67) 전 연희단거리패 예술감독이
1심에서 징역 6년을 선고받고 항소했는데요.

2심에서 형량이 1년 더 늘어난 징역 7년을 선고받았습니다.


서울고법 형사9부(부장 한규현)는 오늘(9일)
유사강간치상 및 상습강제추행 혐의로 기소된 이 전 감독에게
징역 7년을 선고했는데요. 앞서 검찰은 징역 8년을 구형했습니다.

누리꾼들 반응 살펴보시죠.


ho****
항소했는데 형량이 더 늘었어...ㅋㅋㅋㅋㅋ
오죽 죄질이 나쁘면 그러겠냐

dl****
7년이면 어느 정도 나온 거네
그동안 피해자들이 고통받은 거... 조금이나마 위안이 되길...

HR****
7년이라니... 70년을 줘도 모자를 저 영감X이...
극단을 본인 성욕을 푸는 곳으로 이용한... 생각할수록 더럽다

sw****
근데 김기덕 조재현 이X들은 어떻게 되어가나?
이윤택보다 더한 X들인데... 조용히 잊혀가는 것 같아 안타깝다~


이윤택 전 감독은 2010년 7월부터 2016년 12월까지
연희단거리패 여성 배우 9명을 25차례에 걸쳐
상습적으로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또한 2016년 12월 여성 배우의 신체 부위에 손을 대고 연기 연습을 시켜
우울증 등 상해를 가한 혐의도 받고 있는데요.

이외에도 극단 운영에 절대적 권한을 가진 점을 이용해
2014년 밀양 연극촌에서
극단원에게 유사성행위를 강요한 혐의로도 추가 기소됐습니다. 원미연 콘텐츠에디터




※ 포털에서 영상이 보이지 않는 경우 쿠키영상(goo.gl/xoa728)에서 시청하시기 바랍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