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쿠키영상] 한진그룹 조양호 회장, 미국서 향년 70세 숙환으로 별세…국민연금 주주권 행사로 연임안 부결

조양호, 미국서 '숙환'으로 별세…숙환 뜻?

원미연 기자입력 : 2019.04.08 12:39:39 | 수정 : 2019.04.08 12:39:42


조양호(70) 한진그룹 회장이 8일 새벽(한국시간) 미국 현지에서
숙환으로 별세했다고 대한항공이 밝혔습니다.

대한항공에 따르면, 조 회장은 지난해 12월부터
미국의 한 병원에서 요양 치료를 받았는데요.
‘숙환’이라고 표현했을 뿐, 정확한 병명은 공개하지 않았습니다.

숙환이란 오래 묵은 병을 뜻합니다.


대한항공은 운구 및 장례 일정과 절차는
추후 결정되는 대로 알리겠다고 전했는데요.

누리꾼들 반응 살펴보시죠.


ns****
인성 덜 된 마누라와 자식들 문제로 스트레스 많이 받았을 듯...
삼가 고인에 명복을 빕니다.

ja****
세계 유수의 항공사들 사이에서 당당히 살아남고 입지를 굳힌 대한항공.
그 항공사를 이끈 조양호 회장에게 경의를 표한다.

gg****
안타깝지만... 조양호 별세 소식에 회사 주식 올라가는 거 봐라
오너리스크가 없어지고 있다는 거

ki****
국민연금 때문에 연임 못해 화병이 났네... 문재인 때문이네...
이런 말 하는 사람들은 뭐냐?
국민연금이 조양호 반대한 건 이명박 때부터였는데...


한편, 조양호 회장은 지난달 27일 정기 주주총회에서
국민연금의 주주권 행사로 사내이사 연임안이 부결돼
20년 만에 대한항공 대표이사직을 내려놓게 됐는데요.

조 회장의 대한항공 사내이사 연임 안건은
표 대결에서 찬성 64.1%로
참석 주주 3분의 2(66.6%) 이상 찬성을 얻지 못해 부결됐습니다.

조 회장은 1974년 대한항공에 입사해 대략 45년을 근무했습니다. 원미연 콘텐츠에디터




※ 포털에서 영상이 보이지 않는 경우 쿠키영상(goo.gl/xoa728)에서 시청하시기 바랍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