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태현2019.04.05 11:23:32
정다원 감독 "디지털 성범죄, 가장 추악한 범죄라 생각해"
정다원 감독이 5일 오전 서울 CGV 압구정점에서 열린 영화 '걸캅스'(감독 정다원)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인사하고 있다.'걸캅스'는 48시간 후 업로드가 예고된 디지털 성범죄 사건이 발생하고 경찰마저 포기한 사건을 파헤치기 위해 뭉친 두 경찰의 이야기를 그린다. 배우 라미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