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미우새' 엄정화, 절친 배정남의 결혼 계획 질문에 "어디 없을까?"

'미우새' 엄정화, 절친 배정남의 결혼 계획 질문에 "어디 없을까?"

장재민 기자입력 : 2019.04.01 09:08:24 | 수정 : 2019.04.01 09:08:27

배우 엄정화가 절친 배정남에게 결혼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지난달 31일 밤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영화 '오케이! 마담' 첫 대본 리딩 회식에 참석한 엄정화와 배정남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배정남은 엄정화에게 "우리의 디바는 결혼하면 안 된다"며 "결혼 생각은 있느냐"라고 물었다. 그러면서 "적극적으로 알아보겠다"고 덧붙였다.

그러자 엄정화는 "그 얘기 한지 벌써 15년이 지났다"면서도 "어디 없을까?"라며 결혼에 대한 생각을 드러냈다.

엄정화는 이상형을 묻는 말에 "이제 이상형 없다. 누구든 나 좋다는 사람이 좋다"고 고백했다. 

배정남은 "난 임자만 있으면 마흔에 결혼하고 싶다"며 "지금은 열심히 일할 때다. 직업이 불안정하니까 더 안정적이면 하고 싶다"고 말했다.

장재민 기자 doncici@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