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런닝맨’ 장희진 “김광수는 별로, 김종국 무서워”

‘런닝맨’ 장희진 “김광수는 별로, 김종국 무서워”

이은호 기자입력 : 2019.03.31 18:18:10 | 수정 : 2019.03.31 18:18:22

사진=SBS '런닝맨' 방송화면

SBS ‘런닝맨’에 출연한 배우 장희진이 팀 고르기에 난항(?)을 겪었다.

31일 오후 방송한 ‘런닝맨’에는 장희진, 그룹 우주소녀 보나, 배우 김재영이 게스트로 출연해 ‘솔로대첩 레이스’를 펼쳤다. 본격적인 게임에 앞서 게스트들은 하루 동안 호흡을 맞출 팀 고르기에 나섰다. 게스트를 영입한 팀은 ‘상급 식사’의 행운을 누릴 수 있다.

먼저 장희진은 하하·이광수·전소민이 속한 팀 쪽으로 향했다. 하하에게 “반갑다”며 반색한 그는 이어 김광수를 발견하자 “광수는 별로”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김재영을 기다리던 전소민은 장희진이 떠나자 “다행이다”라고 읊조렸다.

두 번째 후보는 김종국·송지효의 팀. 하지만 장희진은 “김종국은 좀 무섭다”며 자리를 떴다. 마지막 후보 유재석·지석진·양세찬을 만난 뒤에도 한참 동안 고민하더니, 결국 유재석 팀으로 향했다. 유재석, 지석진, 양세형은 “스마일 스마일 스마일”을 외치며 장희진을 환대했다.

이은호 기자 wild37@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