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굽 낮은 구두 때문에…판빙빙, 임신설 이어 4월 결혼설

굽 낮은 구두 때문에…판빙빙, 임신설 이어 4월 결혼설

이은호 기자입력 : 2019.03.31 17:04:27 | 수정 : 2019.03.31 17:04:36

사진=연합뉴스

중국 유명 배우 판빙빙이 임신·결혼설에 휩싸였다. 판빙빙이 최근 한 행사에 굽이 낮고 평평한 구두를 신고 참석한 모습이 포착되면서 임신을 한 것 아니냐는 추측이 힘을 얻고 있다.

연합보 등 타이완 언론은 31일 판빙빙이 투자한 것으로 알려진 고급 미용실 개업 소식과 함께 임신설, 결혼설을 보도했다. 판빙빙이 최근 한 고급 미용실 개업 행사에 하늘색 레이스 치마와 플랫슈즈 차림으로 참석했는데, 이를 두고 중국 누리꾼들은 “판빙빙은 플랫슈즈를 자주 신지 않는다”며 임신설을 제기했다는 것이다. 

이런 소문은 판빙빙의 4월 결혼설과 맞물려 더욱 힘을 얻는 모양새다. 자유시보는 판핑핑과 그의 남자친구인 영화감독 겸 배우 리천이 오는 4월 프랑스 파리에서 결혼할 것이라는 소문이 퍼지고 있다고 전했다.

판빙빙은 지난해 중국중앙(CC)TV의 토크쇼 진행자였던 추이융위안의 탈세 의혹 제기 후 중국 세무당국의 비공개 조사를 받고, 8억8394만 위안(약 1495억원)의 세금과 벌금을 냈다. 이후에도 대중의 따가운 시선 때문에 연예계에 정식으로 복귀하지 못하고 있다.

이은호 기자 wild37@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