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강정호, 9회 ‘끝내기 만루 홈런’…피츠버그 7-5 승리

강정호, 9회 ‘끝내기 만루 홈런’…피츠버그 7-5 승리

김미정 기자입력 : 2019.03.22 06:57:31 | 수정 : 2019.03.22 07:48:39

강정호(피츠버그 파이리츠)가 극적인 ‘끝내기 홈런’을 쳤다.

22일(한국시간) 강정호는 미국 플로리다주 브레이든턴 레콤 파크에서 열린 볼티모어 오리올스와의 2019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시범경기에 6번타자 3루수로 선발 출전해 4타수 2안타 4타점을 올렸다.

이날 강정호의 4타점은 마지막 타석에서 연출됐다.

양 팀은 3-3으로 맞선 9회부터 주자를 2루에 놓고 이닝을 시작하는 ‘승부치기’를 펼쳤다.
 
볼티모어는 9회초에 2점을 내면서 앞서나갔다.
 
피츠버그에는 강정호가 있었다. 강정호는 무사 만루 상황에서 타석에 올라 완벽한 끝내기포를 터트렸다. 그는 좌완 불펜 D.J. 스넬텐의 공을 우중간 담을 넘기는 만루홈런으로 연결했다. 강정호의 끝내기포는 7-5 스코어로 연결되며 피츠버그에 승리를 안겼다. 

앞서 강정호는 2회말 무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좌익수 쪽 2루타를 쳤다. 올해 시범경기에서 강정호가 홈런이 아닌 ‘안타’를 친 건 이번이 처음이다.

강정호의 시범경기 타율은 0.197(36타수 10안타)로 여전히 낮다. 하지만 13경기에서 10타점을 올렸고, 장타율은 0.722다.


 

김미정 기자 skyfall@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