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쿠키영상] ‘몰카 공유 의혹’ 성관계 영상 본 승리, 웃으며 “XX형이구나”…“김현중, 박유천이 역대급인지 알았는데”

"XX형이구나ㅋ" 승리, 몰카 공유 의혹까지!

김민희 기자입력 : 2019.03.11 16:54:37 | 수정 : 2019.03.11 16:54:38

승리 몰카 공유 의혹 / MBC

빅뱅 멤버 승리(본명 이승현‧29)가
여성을 몰래 찍은 불법 영상물, 일명 몰카를 공유했던 것으로 드러나
또다시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승리의 ‘성접대 카톡’을 최초 보도한 SBS funE는 오늘(11일)
2016년 1월 9일 오후 8시 42분에 이뤄진
카카오톡(이하 카톡) 대화를 확보해 보도했는데요.


보도에 따르면,
승리의 요식업을 돕고 클럽 아레나에서 근무했던 지인 김 모 씨가
카톡 단체창에 남녀의 성관계를 몰래 찍은 영상을 올립니다.

이에 승리가 “누구야?”라고 묻고는
이내 영상 속 남성을 알아본 듯 “XX형이구나ㅋㅋㅋㅋ”라고 말하는데요.

이어 김 씨는 이 여성의 몰카 사진을 3장 연달아 올렸고,
카톡방에 참여 중이던 영상 속 남성은 “크크” 하고 웃었습니다.

해당 카톡 채팅방에는
승리와 남성 가수 두 명, 유리홀딩스의 유 모 대표, 지인 김 씨,
연예기획사 직원 1명, 일반인 2명 등
총 8명이 포함돼 있었다고 매체는 전했는데요.

누리꾼들 반응입니다.


9s****
뭐 이런 게 다 있어...

ch****
나는... 김현중, 박유천이 역대급인지 알았지.. 승리가 있었네 역시 빅뱅이야ㅋㅋ

ma****
온갖 추잡스러운 짓은 다했네

sh****
돈은 많이 벌어서 노후준비는 완벽

im****
인간 말종이다. 돈과 명예를 발판 삼아 여자들한테 약 먹이고 저 따위로 살아가는 게 정상인이냐?


해당 매체는 “경찰이 확보한 또 다른 카톡 대화에도
유사한 몰카 유포 정황이 담겨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고 밝혔는데요.

경찰은 성접대 의혹과 관련된 카톡 대화 내용에 일관성이 있다고 보고
카톡 대화 원본을 확보하는 데 수사력을 집중하고 있습니다. 김민희 콘텐츠에디터


※ 포털에서 영상이 보이지 않는 경우 쿠키영상(goo.gl/xoa728)에서 시청하시기 바랍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