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최승돈 아나운서 ‘전국노래자랑’서 열창 “송해와 한 무대, 꿈만 같아”

최승돈 아나운서 ‘전국노래자랑’서 열창 “송해와 한 무대, 꿈만 같아”

인세현 기자입력 : 2019.03.03 14:27:05 | 수정 : 2019.03.03 14:27:16

사진=KBS ‘전국노래자랑’ 화면 캡쳐

최승돈 KBS 아나운서가 ‘전국노래자랑’에서 뛰어난 노래실력을 자랑했다.

3일 오후 방송된 KBS ‘전국노래자랑’은 공사창립기획 아나운서 편으로 꾸며졌다.

이날 최승돈 아나운서는 무대에 올라 ‘청포도 사랑’을 열창했다. 그는 화려한 무대매너와 뛰어난 가창력으로 눈길을 끌었다.

무대가 끝난 뒤 MC 송해가 직접 “앙코르”를 외칠 정도로 최 아나운서의 무대는 큰 환호를 받았다.

이어 최 아나운서는 ‘이별의 부산 정거장’으로 두 번째 무대를 꾸몄다. 이에 송해가 함께 최 아나운서와 듀엣 무대를 펼쳤다.

무대를 마친 최 아나운서는 “송해 선생님과 함께 한 무대에 있다는 것이 꿈만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인세현 기자 inout@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