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쿠키영상] ‘마약 양성’ 버닝썬 이문호 대표, 경찰 조사 기간 중 클럽에서 난동…승리 클럽 ‘몽키뮤지엄’ 있던 자리

‘마약 양성’ 이문호, 경찰 조사 기간 중 클럽 난동

원미연 기자입력 : 2019.02.28 16:06:58 | 수정 : 2019.02.28 16:06:55

MBC 캡처


클럽 ‘버닝썬’ 이문호 대표가
경찰 조사 기간에 난동을 부린 사실이 알려졌습니다.

이문호 대표는 지난 23일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A 클럽에서 지인과 시비가 붙었고,
클럽 인근에서 난동까지 부려 경찰이 현장에 출동했다는데요.


오늘(28일) 스포츠경향 보도에 따르면,
당시 현장에 있던 목격자는 “이문호 대표가 클럽 내에서 지인과 시비가 붙었고,
두 사람은 밖으로 나와 서로를 밀치는 등 싸움이 격해졌다.
이를 막기 위해 클럽 내에 있던 또 다른 지인들이 밖으로 나와 싸움을 말렸고,
이 과정에서 경찰이 출동해 상황이 정리됐다.”고 밝혔습니다.

A 클럽은 최근 탈세 의혹을 받고 있는 ‘몽키뮤지엄’이 있던 자리인데요.

몽키뮤지엄은 빅뱅 멤버 승리가 대표이사로 있었으며,
유리홀딩스 소유로
유흥주점이 아닌 소매점으로 등록돼 논란을 빚은 바 있습니다.

누리꾼들 반응 살펴보시죠.


ss****
뽕쟁이에 깡패에 구라쟁이네 아이고 두야~~

br****
승리도 멍청한 게... 동네 양아치 출신을 버닝썬 바지사장으로 앉혀놨네~~
뭐 유유상종 아니겠음?

gt****
사람 하나 잘못 팼다가 속속들이 뒤집어지네ㅋㅋ
요즘처럼 미디어 발달된 시대에 함부로 사람 패는 거 아니다ㅋㅋ

pr****
승리 이문호 비롯한 인간 말종들 이번에 싹 다 처분합시다!!


한편, 이문호 대표는 지난 13일부터
‘버닝썬 사태’의 참고인 신분으로 조사를 받았는데요.

그의 혐의는 버닝썬 내 마약류 투약·유통, 유사성행위 동영상 촬영,
경찰과의 유착 의혹 등입니다.

경찰이 이문호 대표의 소변과 모발을 채취한 가운데,
그의 머리카락에서 마약류가 검출됐는데요.

이에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이문호 대표의 자택을 압수수색해 추가 증거 수집에 나섰으며
출국 금지 조치도 내렸습니다. 원미연 콘텐츠에디터




※ 포털에서 영상이 보이지 않는 경우 쿠키영상(goo.gl/xoa728)에서 시청하시기 바랍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