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오달수, 씨제스엔터테인먼트로 이적… "새 작품이나 본격 활동 아냐"

오달수, 씨제스엔터테인먼트로 이적… "새 작품이나 본격 활동 아냐"

이은지 기자입력 : 2019.02.20 15:52:10 | 수정 : 2019.02.20 15:52:08

오달수가 씨제스엔터테인먼트와 함께 일하고 있다.

씨제스 측은 20일 "오달수가 씨제스와 계약했다"는 보도에 관해 "오달수와 최근 미팅했고 업무를 보고 있다"고 공식입장을 전했다. "현재 배우가 소속사 부재인 상태로, 최근 미팅을 갖게 된 것은 맞고 미개봉 작품 및 정리될 일들 관련해 업무를 보고 있다"는 씨제스 측은 "다만 오달수의 본 소속사 이적이 새로운 작품에 들어간다거나 본격적으로 활동에 ㄷ 돌입한다는 의미는 아니다"라고 전했다.

오달수는 지난해 초 성추문이 불거진 이후 본가인 부산에서 칩거 중이다. 그가 주연한 '니 부모 얼굴이 보고 싶다', '이웃사촌', '컨트롤' 등은 성추문 여파로 개봉이 무한 연기됐다.

이은지 기자 onbge@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