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중국의 자랑’ 우레이, 6.1 최저 평점 수모

‘중국의 자랑’ 우레이, 6.1 최저 평점 수모

문대찬 기자입력 : 2019.02.18 09:32:28 | 수정 : 2019.02.18 10:18:35

사진=EPA 연합뉴스

중국의 자랑 우레이(에스파뇰)가 최저 평점을 받았다. 

우레이는 18일(한국시간) 스페인 발렌시아의 에스타디오 데 메스타야에서 열린 ‘2018-2019시즌 프리메라리가’ 24라운드 발렌시아와의 원정 경기에 선발 출전해 약 72분을 소화했다.

스페인 무대 진출 후 3경기 만에 첫 선발로 나선 우레이는 이날 부진한 모습을 보였다. 

오른쪽 측면 날개로 뛰었으나 한 차례 헛발질을 하는 등 허둥대다 후반에 교체됐다. 

언론의 평가도 냉혹했다.

후스코어드닷컴은 우레이에게 평점 6.1을 부여했다. 6.1점은 이날 경기 선발로 나선 선수 중 최하점이다. 스페인 매체 마르카도 우레이에게 평점 3점 만점 중 1점만을 줬다.

문대찬 기자 mdc0504@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