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SNS로 마약 구매해 서울 클럽서 유통·투약…관련자 5명 검거

SNS로 마약 구매해 서울 클럽서 유통·투약…관련자 5명 검거

이은호 기자입력 : 2019.02.17 05:00:00 | 수정 : 2019.02.16 18:09:02

사진=연합뉴스 제공

부산 경찰이 서울 강남 클럽인 아레나에서 마약을 투약한 혐의로 판매책과 종업원, 손님 등 5명을 검거해 조사하고 있다.

부산경찰청 마약수사대는 SNS를 통해 마약판매책 A씨와 A씨에게서 마약을 사 투약한 클럽 아레나 종업원 2명과 여성 B씨, 프로골퍼 C씨 등 손님 2명을 검거했다고 지난 16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B씨는 지난달 SNS를 통해 A씨로부터 마약의 일종인 엑스터시를 사 아레나에서 투약한 혐의를 받는다. 아레나 종업원 2명과 프로골퍼 C씨 역시 A씨에게 마약을 사서 클럽에서 투약한 혐의로 붙잡혔다.

다만 경찰 관계자는 A씨 등이 마약 유통 등의 혐의로 서울경찰청이 수사하고 있는 서울 강남의 클럽 버닝썬과는 아무 관련이 없다고 전했다.

이은호 기자 wild37@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