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넷플릭스 CEO “한국서 만든 ‘킹덤’, 전 세계 인기 끌 것 확신”

넷플릭스 CEO “한국서 만든 ‘킹덤’, 전 세계 인기 끌 것 확신”

이준범 기자입력 : 2018.11.08 12:14:08 | 수정 : 2018.11.08 15:25:44

사진=넷플릭스 제공


넷플릭스 창립자 겸 CEO 리드 헤이스팅스(Reed Hastings)가 한국 오리지널 드라마 '킹덤'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8일(현지시각) 싱가포르 마리나 베이 샌즈에서 넷플릭스 라인업 행사 ‘씨 왓츠 넥스트: 아시아’(See What's Next: Asia)가 열렸다.

이날 행사의 기조연설을 맡은 리드 헤이스팅스는 ‘킹덤’(Kingdom)을 언급하며 “‘킹덤’이 전 세계에서 인기를 끌 것이라고 확신한다”라고 밝혔다.

이어 “우리는 전 세계에서 가장 뛰어난 이야기에 투자한다”라며 “아시아 각국에서 위대한 이야기꾼을 모아서 콘텐츠를 제작해 다양한 문화를 뛰어넘는 이야기를 제공할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킹덤'은 죽었던 왕이 되살아나자 반역자로 몰린 왕세자가 향한 조선의 끝, 그곳에서 굶주림 끝에 괴물이 되어버린 아들의 비밀을 파헤치며 시작되는 6부작 미스터리 스릴러다. 영화 ‘터널’의 김성훈 감독과 tvN ‘시그널’ 김은희 작가가 의기투합해 제작했다. 배우 주지훈, 류승룡, 배두나 등이 출연한다.

싱가포르=이준범 기자 bluebell@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