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삼성전자, ‘폴더블폰’ 디스플레이·UI 첫선…“새로운 가치 제공할 것”

이승희 기자입력 : 2018.11.08 09:00:39 | 수정 : 2018.11.08 09:13:00

사진=삼성전자 제공, 연합뉴스

삼성전자가 내년 출시 예정인 폴더블폰의 디스플레이와 사용자 인터페이스(UI)를 선보였다.

삼성전자는 7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 모스콘센터에서 개막한 제5회 삼성 개발자 콘퍼런스(SDC)에서 자사 폴더블 디스플레이 공개했다.

삼성전자의 폴더블 디스플레이는 안으로 접히는 인폴딩 방식으로 만들어졌다. 접었을 때는 주머니에 들어갈 정도의 크기이며, 펼쳤을 경우 7.3인치의 크기를 자랑한다. 펼쳤을 경우 3개의 애플리케이션을 동시에 사용 가능하다. 왼쪽 화면에서는 앱이 하나 작동하며, 오른쪽 화면에서는 두 개의 앱이 구현되는 식이다.

이날 연단에 오늘 삼성전자 미국법인 저스틴 데니슨 상무는 “수십 만번 접었다 펼치더라도 견딜 수 있는 새로운 형태의 접착제를 개발했다”면서 “디스플레이 두께도 획기적으로 줄였다”고 설명했다.

뿐만 아니라 삼성전자는 사용자를 위한 ‘원 UI’도 함께 선보였다.

원 UI는 스마트폰 상단을 ‘보는 구간’, 하단을 ‘터치 구간’으로 나눠 설정한 것이 특징이다. 사용자의 스마트폰 화면 몰입을 돕고자 아이폰도 간결히 정리, 가독성과 접근성을 높였다.

원 UI는 내년 1월 정식 서비스될 예정이다. 정식 서비스에 앞서 이번 달부터 한국과 미국 등에서 베타 서비스와 함께 소개될 예정이다.

삼성전자 IM부문장 고동진 사장은 “모바일 생태계에서 새로운 플랫폼을 기반으로 사용자들에게 새로운 가치를 제공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폴더블폰의 인피니티 플렉스 디스플레이를 수개월 내 양산할 계획이다.

이승희 기자 aga4458@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