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창원국제용접 및 절단기술전' 16일 개막

강종효 기자입력 : 2018.10.12 17:38:52 | 수정 : 2018.10.12 17:44:34

국내 유일 용접・절단 기술전인 '2018 창원국제용접 및 절단기술전(WELDING KOREA 2018)'이 16일부터 19일까지 4일간 창원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된다.

올해 18회째를 맞이하는 '2018 창원국제용접 및 절단기술전'은 경상남도와 창원시가 주최하고, 창원컨벤션센터 사업단이 직접 주관하는 30년 역사의 용접・절단 전문 전시회다.

이번 전시회는 전시업계 최고 위상을 보유하고 있는 국제전시협회(UFI)로부터 'UFI Approved Event'(UFI 국제인증)을 2011년 획득한 이후 계속 유지하고 있는 관련 분야 전문 전시회다.

이번 전시회는 총 66개사 297부스로 개최되며, 현대로보틱스, 스토브리, 다이헨, IGM서비스코리아 등 국내외 유명 산업로봇기업들이 본격적으로 출품해 용접・절단 자동화의 미래를 선보인다.

이번 전시회에는 로봇플러스와 같이 산업로봇을 이용한 자동화 솔루션 업체도 대거 참가해 높은 인건비를 부담하고 있는 생산 제조 현장에 최적인 용접・절단 자동화 시스템을 시연과 함께 선보일 예정이며, 용접 및 절단공정 자동화라인 도입을 고민하고 있는 기업들에게 직접 컨설팅도 제공한다.

17일에는 로봇용접기술원이 국내 산업 로봇업체 대표들과 함께 글로벌 로봇용접기술 동향 산학연 컨퍼런스를 개최하며, 전시회 개최 동안 경남의 유명 용접명장, 여성 용접 기능장, 오스트리아 용접 명장의 다양한 시연과 용접 이민 및 취업 관련 가이드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전시장 내 특설무대에서 열린다.

창원=강종효 기자 k123@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