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고성군 치매안심센터, 11월 정식 개소

강종효 기자입력 : 2018.10.12 17:34:55 | 수정 : 2018.10.12 17:44:01

치매 통합관리서비스를 제공할 경남 고성군 치매안심센터가 오는 11월 8일 고성읍보건지소에서 정식 개소한다.

고성군은 현재 고성읍 보건지소 2층에 5억원을 투입해 치매안심센터로 리모델링 중이며 마무리 단계라고 12일 밝혔다.

치매안심센터는 425.36㎡면적에  프로그램실, 교육실, 상담검진실, 교육실, 진료실, 가족카페 등으로 구성된다.

보건소장을 센터장으로 한 치매안심센터는 간호사, 사회복지사 등 전담인력을 구성해 1대1 맞춤상담, 검진, 관리 등을 추진한다.

치매안심센터는 국정과제인 치매국가책임제의 이행과제의 일환으로 국가가 치매예방, 상담, 조기검진, 자원연계 등 유기적인 치매 통합관리서비스를 제공한다.
 
치매 환자, 인지 저하 어르신 등이 이용할 수 있고, 만 60세 이상 모든 어르신은 치매 조기 검진을 할 수 있다.

백두현 고성군수는 “앞으로도 군민과 의회의 뜻을 수렴하고 이를 군정에 반영하는 열린 소통행정을 펼쳐 나갈 것이다”며 “치매안심센터 정식개소를 통해 체계적인 치매통합서비스를 제공하고 군민의 삶의 질을 향상시킬 수 있도록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고성=강종효 기자 k123@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