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컴백’ 에디킴 “명반 만들겠다고 다짐…편곡자도 직접 섭외”

‘컴백’ 에디킴 “명반 만들겠다고 다짐…편곡자도 직접 섭외”

이은호 기자입력 : 2018.10.11 13:42:30 | 수정 : 2018.10.11 13:42:52

사진=미스틱엔터테인먼트 제공

컴백을 앞둔 가수 에디킴이 “명반을 만들겠다는 다짐과 함께 새 음반을 만들었다”고 밝혔다.

에디킴은 11일 오후 서울 도산대로 CGV 청담씨네시티에서 열린 미니 3집 ‘마일즈 어파트’(Miles Apart)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그동안 써둔 노래들 가운데 가장 좋아하는 곡들만 추렸다”며 이렇게 말했다.

‘마일즈 어파트’는 에디킴이 데뷔 후 처음으로 내는 이별 주제의 음반으로, 타이틀곡 ‘떠나간 사람은 오히려 편해’를 포함해 모두 6곡이 실린다. 에디킴은 전곡을 직접 작사·작곡한 것은 물론, 음반 총괄 프로듀서를 맡아 자신만의 색깔을 녹였다.

그는 “지난 음반보다 2~3배 이상 많이 참여했다”고 했다. 작업을 도와줄 뮤지션도 직접 섭외하고, 음악뿐만 아니라 사진이나 영상 등 비주얼 작업에도 직접 참여했다. 에디킴은 “회사(미스틱엔터테인먼트) 측이 나를 믿어준 덕분”이라며 “‘어느 정도 경력이 쌓였으니 네가 하고 싶은 걸 펼쳐봐’라고 생각해주신 것 같다”고 했다.

타이틀곡 ‘떠나간 사람은 오히려 편해’는 에디킴이 작사·작곡하고 싱어송라이터 구름이 편곡했다. 에디킴은 평소 친하게 지내던 싱어송라이터 카더가든에게 구름을 소개 받아 이번 작업을 직접 제안했다고 한다. 그는 “가장 공감을 얻을 수 있는 노래라고 생각했다. 사운드도 6곡 중 가장 중심이 된다고 생각했다”고 덧붙였다.

에디킴은 이날 오후 6시 음반을 발표하고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다.

이은호 기자 wild37@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