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김진태 의원 비서 아파트서 투신 사망…유족 “주식투자 실패 비관”

조진수 기자입력 : 2018.08.07 14:50:29 | 수정 : 2018.08.07 14:52:00

자유한국당 김진태 의원. 사진=연합뉴스

자유한국당 김진태 의원의 6급 비서 A씨가 아파트 옥상 창문에서 투신해 서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7일 춘천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0시 40분경 춘천시 퇴계동의 한 아파트에서 38살 A씨가 쓰러져 숨져 있는 것을 주민이 경찰에 신고했다.

A 씨는 미혼으로 자유한국당 김진태 의원의 6급 비서로 알려졌다. 투신 장소에서 휴대폰, 소주병 등이 발견됐다. 하지만 유서는 발견되지 않았다.

유족은 경찰에 “10년 전에 시작한 주식투자 실패로 파산에 이르자 이를 비관해 목숨을 끊은 것 같다”며 “올 봄에는 목맴 자살 시도도 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직업과 관련해서는 전혀 관계없으므로 언급을 하지말아 달라”며 “부검도 원치 않는다”고 말했다.

경찰은 A 씨가 개인적인 채무 관계로 아파트 옥상에서 스스로 뛰어내린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망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조진수 기자 rokmc4390@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