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마산역, NC 홈구장으로 '변신' …지역활성화 협약 체결

강종효 기자입력 : 2018.07.12 20:08:51 | 수정 : 2018.07.12 20:46:57

경남 창원시 마산회원구 합성동에 위치한 코레일 마산역이 NC 다이노스의 작은 홈구장으로 바뀐다.

NC는 12일 코레일 마산역과 지역경제 활성화와 상호 홍보를 내용으로 하는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번 협약은 지난 2015년 이후 두 번째로 그동안 마산역 로비와 철도직업센터에 설치된 NC 다이노스 포토존을 새로 꾸미는 등 협력관계를 더욱 발전시킨다.

마산역 로비에서 철도 고객을 반기던 NC 다이노스 포토존은 새로운 선수와 마스코트를 추가해 꾸민다.

손님 맞이방에도 포토존을 만들어 고객이 선수 실물사진을 배경으로 인증사진을 찍을 수 있게 했다.

마산역 내 철도직업센터에도 NC 다이노스 체험관이 새로 단장한다.

선수단 야구 용품과 선수단 사진을 둘러볼 수 있고, 자신이 던진 공의 속도를 측정하는 시설도 갖췄다.

마산역 여행센터로 홍보열차 투어를 신청하면 체험관을 이용할 수 있다.

코레일 김민규 마산역장은 “코레일과 NC 다이노스가 손잡고 철도 관광객을 유치해 창원지역 관광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NC 마케팅팀 손성욱 팀장은 “더 많은 야구팬이 코레일을 이용, 창원시와 야구장을 더 편하게 찾을 수 있게 만들겠다”고 말했다.

창원=강종효 기자 k123@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