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일양약품 역류성식도염 치료제 놀텍, 멕시코 2차분 수출 완료

송병기 기자입력 : 2018.07.11 15:11:54 | 수정 : 2018.07.11 15:12:10

일양약품(대표 김동연)은 역류성 식도염 치료제 ‘놀텍(성분명 일라프라졸)’ 완제품의 멕시코 2차분 수출을 완료했다고 11일 밝혔다.

앞서 일양약품은 3월 멕시코 제약사 치노인社를 통해 300만 달러 수출 오더를 받아 수출물량 생산을 완료했다. 지난달 22일 멕시코 제품명 노루텍(NORUTEC)으로 첫 선적 개시 후 10일 2차분 수출을 마쳤다.

회사 측은 “현재 놀텍은 멕시코 식약처가 주관하는 ‘11th innovative medicine liberation(제 11회 혁신 의약 기념의 날)’에서 혁신 의약품으로 선정되는 등 처방 전부터 멕시코 정부로부터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멕시코 역류성 및 소화기 시장 처방확대에 긍정적인 요소가 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멕시코 제약기업 치노인社는 과테말라, 엘살바도르, 코스타리카, 파나마, 온두라스, 니카라과이, 도미니카공화국, 파라과이, 볼리비아 등 총 10개국에 놀텍 독점 판매권을 갖고 있다. 이번 수출을 발판 삼아 중남미 여러 주변국들의 수출활로에 큰 호재가 될 것으로 회사 측은 전망했다.

한편, 일양약품 측은 놀텍이 올해 국내에서 340억원 이상의 매출을 목표로 하고 있다며, 명실상부한 블록버스터 신약으로 성공적인 국내시장 안착과 함께 2027년까지 보장 된 물질특허기간을 바탕으로 글로벌 시장을 더욱더 확장시켜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송병기 기자 songbk@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