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포항제철소, 최신 운동기구 도입…직원 건강 증진 향상

체력단련장 전면 리모델링, 운동치료 프로그램 병행

성민규 기자입력 : 2018.06.14 17:29:17 | 수정 : 2018.06.14 17:22:58

포스코 임직원들이 새단장을 마친 포항 건강증진센터 메디컬 피트니스에서 운동을 하고 있다. 포항제철소 제공

포스코 포항제철소가 체력단련장의 운동기구를 전면 교체하고 다양한 운동치료 프로그램을 운영, 호응을 얻고 있다.

포항 건강증진센터 메디컬 피트니스(Medical Fitness)는 지난 5월 최신 운동기구 42대를 새로 도입하고 한 달간 내부 인테리어를 통해 최근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운동기구가 부분적으로 교체된 적은 있으나 전면 교체된 것은 지난 2001년 이후 17년만에 처음이다.

특히 이번에 새로 도입된 운동기구는 평창동계올림픽 선수들이 사용한 것과 같은 최신 모델로 체력단련은 물론 재활 운동치료도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건강증진센터 김성광 트레이너는 "임직원들이 짧은 시간 효과적으로 유산소 운동을 할 수 있도록 러닝머신을 20대로 늘렸다"면서 "근력과 재활운동을 동시에 할 수 있는 최신 운동기구를 대거 도입했다"고 설명했다.

건강증진센터는 최신 운동기구 도입과 함께 거북목 치료 프로그램도 병행, 운영할 예정이다.

오는 15일부터 7월 13일까지 4주 과정으로 진행되는 거북목 증후군 운동치료 프로그램은 △목, 어깨, 허리, 하체 스트레칭 △목, 등 근력 운동 △코어운동 등으로 구성돼 있다.

새단장을 마친 피트니스센터를 찾은 박정모 사원은 "고급 운동기구가 많이 들어와서 평소보다 더 자주 오게 되고 운동 의욕도 높아졌다"고 말했다.

포항=성민규 기자 smg511@hanmail.net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