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대구컨벤션뷰로-한국영재학회, ‘2020 아·태 영재학회’ 유치 도전

최태욱 기자입력 : 2018.06.14 15:52:26 | 수정 : 2018.06.14 15:52:32

대구컨벤션뷰로와 ㈔한국영재학회가 ‘2020 아시아·태평양 영재학회’ 유치를 위한 MOU를 체결했다. 대구시 제공

 

대구컨벤션뷰로와 ㈔한국영재학회가 ‘2020 아시아·태평양 영재학회’ 유치에 도전한다.

국제회의 유치 및 도시마케팅 전담기구인 대구컨벤션뷰로는 지난 12일 한국영재학회와 ‘2020 아·태 영재학회의 성공적인 유치를 위한 MOU를 체결하고 첫 유치위원회의를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대구컨벤션뷰로 백창곤 대표이사를 비롯해 한국영재학회 최호성 학회장, 대구시 국제협력관 배영철 국장 등 관계자 15여 명이 참석했다.

대구컨벤션뷰로와 한국영재학회는 2020년 대회 개최지 선정을 위해 오는 8월 태국에서 열리는 2018 아·태 영재학술대회에서 호주 등 2개의 후보 국가와 경합을 벌일 예정이다.

아·태 영재학술대회는 1990년 1차 대회가 필리핀에서 열린 이후 각국의 관심 속에 참여 열기를 더해가고 있으며, 오는 2020년에는 총 1700여 명이 참가하는 대형 학회로 진행될 예정이다.

아시아 영재교육 분야 학자들이 참가하는 메인 학술대회를 비롯해, 아시아 영재 캠프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이목을 끌 것으로 기대된다.

대구시 배영철 국제협력관은 “이번 대회 유치하면 대구의 미래첨단산업 홍보와 함께 4차 산업혁명에 따른 새로운 영재교육 및 인재양성의 좋은 기회가 마련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최태욱 기자 tasigi72@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이미지
SPONSORED

기자수첩

������

월요기획

������
이미지
이미지